20060819
    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동네 역 앞에 위치한 피쿡 마트의 생선 통조림들.


 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20060819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부자동네 덴엔조후에 놀러갔다 초콜렛 전문점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에서 본 쿠키 <JULES DESTROOPER>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일러스트가 너무 예뻐서 작가 이름인 줄 알고 적어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왔더니, 벨기에 왕실에 들어가는 고급 브랜드라고.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아니, 적을 때 옆에서, 엄청 유명한 사람이야! 라며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가르쳐 준 C잡지 최모 수석에디터는 뭡니까?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 P.S. 퍼즐 작가 제인 우스터 스콧 여사의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그림 같으나, 아닌 듯.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20060817
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18세 어린 친구 오자와 료타, 류타던가?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현재 방학 중이라 못 보고 있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날 80년생으로 알고 있는 착한 (바보)녀석.


  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20060813 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<엘르> 11월 표지와 화보 촬영 어시스턴트로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보낸 일요일. 패션디렉터 강차장님 덕분에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헐리우드 미인 미샤 바튼을 만나 온종일 그녀에게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옷을 입히고 벗겼던 엄청난 영광을 누렸다.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서툴기 그지 없던 내게 단 한번의 짜증도 없었던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성격도 예뻤던 미샤양. 그녀의 사진은 어시스트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일로 정신없어 한 컷도 없음(사인은 받았다).
[1]..[331] 332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